SK채용 공식블로그

배스킨라빈스, 파리바게뜨, 던킨에 SKC가 있다고?!😮 (feat.탈플라스틱)

배스킨라빈스, 파리바게뜨, 던킨, 파리크라상 등 굉장히 익숙한 가게 이름들이죠? 😊 저도 정말 좋아하는 곳들인데요, 오늘은 이곳에 SKC가 깜짝 등장했다는 흥미로운 소식을 들고 왔습니다!

SK Careers Editor 조옥현

 

 

 

 

 

SK그룹의 첨단소재전문기업 SKC가 왜 배스킨라빈스에서 나와...? SKC는 왜 이곳에 등장하게 되었을까요?! 😮 힌트는 바로, SKC 3대 사업영역인 모빌리티, 반도체, 친환경  친환경 사업과 관련된 소식이라는 것인데요, 과연 무슨 일이 일어난건지 알아볼까요?

 

 

 

일상 가까이 스며든 SKC의 친환경 물결, 초록이가 재미있고 이해하기 쉽게 전해드리겠습니다 😊

 

 

 

 

 

이 깜짝 등장은 바로 SKC SPC그룹의 친환경을 목표로 한 새로운 협력 사업을 통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SPC그룹은 앞서 언급된 프랜차이즈 매장들을 운영하고 있는 기업으로, SKC SPC그룹이 친환경 생분해 포장재 확대 협력을 약속하며 SKC의 생분해 필름이 SPC그룹 내 다양한 제품들의 포장재로 적용되게 된 것입니다. SKC가 가진 놀라운 기술력,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생분해 *PLA 필름 포장재가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과 만나 더욱 큰 친환경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 👏 친환경을 추구하는 양사의 적극적인 협력과 노력이 정말 멋지고 감사한 순간입니다.

[용어] *PLA : Poly Lactic Acid 폴리 락틱 액시드

 

 

 

그런데 여기서 잠깐! SKC의 생분해 필름 기술이 뭐길래 환경에 도움을 준다는 걸까요? 그 이유는 바로 생분해 필름이 환경오염의 주범인 폐플라스틱 문제를 해결해준다는 것입니다! 친환경 생분해 포장재는 매립 조건에서 100% 분해되어 폐플라스틱 이슈의 대안이 된다고 합니다. 오늘날 현대사회의 가장 큰 사회문제 중 하나인 환경오염의 주범, 수많은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쓰레기들!😥 이들은 분해되지 않고 존재하며 지구의 환경에 큰 악영향을 미치는데요, SKC의 생분해 필름을 활용한 친환경 포장재는 이와 달리 완전히 분해되며 탈플라스틱 사회를 향한 가능성을 보여줍니다.

 

 

정말 저 역시 평소에 다양한 프랜차이즈 매장들을 편하고 즐겁게 이용하지만 동시에 수많은 일회용품, 플라스틱 쓰레기들이 생기는 것을 보고 마음이 참 무거웠거든요. 이번 SKC SPC그룹의 협력은 그러한 문제와 걱정들을 적극적으로 개선하는 정말 뜻깊고 훌륭한 발걸음이 아닐까 싶습니다. 입맛을 자극하는 배스킨라빈스의 분홍빛 예쁜 포장재들이 이제는 환경에도 예쁜 포장재가 되는 순간입니다. 😊👏

 

 

 

2021 년 4월 29일 서울 종로구 SKC 본사에서 열린 이완재 SKC 대표이사와 김창대 SPC팩 대표이사의 <친환경 포장재 사업 협력 업무협약>의 모습.

그렇다면 성공적으로 업무협약식을 맺은 양사의 협력 방식을 간단히 살펴볼까요? 먼저 SKC가 생분해 필름을 공급하면, SPC팩이 이를 배스킨라빈스, 파리크라상, 던킨 등 SPC그룹 내 프랜차이즈 제품용 포장재로 활용하는 방식입니.  SKC의 다른 생분해 소재로 SPC팩이 친환경 포장재를 개발·생산하는 방안도 추진합니다.

 

 

 

앞으로의 추진 계획을 살펴보면, 가장 먼저 배스킨라빈스에서 쓰이는 일회용품 포장재에 적용을 시작합니다. 이후 양사는 SKC 생분해 필름 사용을 던킨 제품 개별 포장재, SPC삼립 빵 포장재 등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입니다. 또한 파리바게뜨, 파리크라상, 파스쿠찌 브랜드 내 제품 포장재로도 확대하여 사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사실 SKC의 활발한 친환경 생분해 필름 사업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데요, 그동안의 오랜 노력과 실력이 쌓아져 온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SKC 2009년 세계 최초로 옥수수 추출 성분 생분해 PLA 포장재를 상용화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꾸준히 친환경 생분해 소재사업을 확대해왔습니다. 지난 2018년에는 스타벅스 코리아에 바나나 포장재 공급을 시작한 데 이어 이듬해인 2019년에는 스타벅스 코리아 베이커리 포장재로 공급을 확대했습니다. 또한 작년 2020년 부터는 또 다른 생분해 소재인 *PBAT의 약점을 개선한 고강도 PBAT 소재 상용화를 준비하고 있고, 최근에는 또 다른 생분해 소재 *PHA를 더해 각 소재의 장점을 살린 PLA필름 업그레이드 제품을 개발하고 공급을 확대하고 있을 정도로 끊임없이 움직이며 발전하고 있습니다.

[용어]

*PHA : Polyhydroxy Alkanoate 폴리하이드록시 알카노에이트

*PBAT : Polybutylene Adipate Co Terephthalate 폴리부틸렌 아디페이트 코 테레프탈레이트

 

 

이러한 SKC와 함께 손을 잡은 SPC팩 역시 그동안 소비자 식품 안전과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온 기업입니다. SPC팩은 2018년 안전한 식품 포장재 개발로 녹색기술 녹색제품 인증을 동시에 획득한 데 이어 환경친화적 잉크를 사용해 녹색전문기업 인증도 받았으며, 또 녹색기술로 세계포장기구 선정 월드스타어워즈에서 푸드패키지 위너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이번 협력은 이처럼 각자의 영역에서 꾸준한 노력으로 최고의 기술력과 역량을 쌓아온 양사가 만나 친환경 파워를 더욱 키운 가치 높은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고의 기술력과 사업 역량을 꾸준히 펼쳐오고 있는 SKC, 친환경 분야에서 앞으로의 목표와 비전은 무엇일까요? SKC 관계자는 “SKC SPC팩 등 여러 고객사와 협력해 국내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 확대, 플라스틱 넷 제로(Net Zero) 달성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으로 꾸준히 고객사가 원하는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개발하며 국내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의 리딩기업이 되고 궁극적으로 플라스틱 넷 제로라는 장기목표를 달성하겠다는 포부를 보여준 것입니다. SKC는 이미 앞선 올해 정기주총에서 세컨드 딥체인지(Deep Change)를 위한 전략 방향 중 하나로 이 플라스틱 넷 제로라는 장기목표를 제시하고 세상과 함께 성장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는데요, 현대사회의 가장 크고 고질적인 플라스틱 문제를 정확히 파악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달리고 있는 SKC, 정말 멋지고 대단한 기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 지금까지 SKC SPC(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의 친환경 생분해 포장재 확대 소식을 살펴봤는데요 😊 어떠셨나요? 오늘 소식에서도 ESG 모범기업다운 면모를 무척 많이 볼 수 있어 참 뜻깊었습니다. 특히나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배달 음식과 더불어 일회용품 소비가 점점 증가하고 있어 플라스틱 환경오염 문제는 더욱 커지고 있는데요, SKC의 기술력이 식품업계를 비롯한 다양한 영역으로 빠르게 확대 적용되었으면 좋겠습니다. SKC가 가져올 건강하고 새로운 미래가 무척 기대됩니다 :)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