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SK Careers Editor 수료식 및 발대식 현장, 같이 가 볼래?

유독 따뜻했던 지난 1월 15일, 을지로에 위치한 SKT타워도 그러했다. SK Careers Editor 2기 수료식과 함께 3기의 발대식이 진행된 까닭이다. 즐겁고도 유익했던 1박 2일간의 현장을 들여다 보자. 

 

SK Careers Editor 김다솜 

 

<SK Careers Ediotor 2기, 3기 그리고 SK SUPEX추구협의회 인재육성위원회 진동철 팀장과 최석 PL이 함께한 행사>

 

행사는 SK SUPEX추구협의회 인재육성위원회 진동철 팀장의 개회사로 시작했다. 이어서 2기 수료증 수여 및 우수활동자 시상이 진행됐다. 우수활동자로는 심지현 에디터와 김소연 에디터가 선정됐다. 심지현 에디터는 “SK Careers Editor 활동을 통해 나에게 맞는 직무가 더 구체화 됐다”며 “3기 여러분들도 저와 같이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소연 에디터는 “감사하다. 이번 활동이 실제 직무 담당자들을 만나다 보니 그 직무를 더 잘 이해할 수 있었다. 내게 뜻깊은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최우수활동자로 뽑힌 이별이 에디터는 “제가 열심히 한 것에 대한 보상을 받은 거 같다”며 “3기 여러분도 열심히하면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새로운 시작을 앞둔 3기의 의지를 북돋우기에 충분했다. 

 

<출처:SK그룹 블로그>

 

이어 새롭게 SK Careers Editor를 맡게 될 3기의 위촉장 수여가 진행됐다. 이들의 역할은 SK그룹을 대표하는 채용 전문 기자단으로서 SK그룹과 대학생 그리고 취업 준비생 사이의 소통을 도와주는 것이다. 역대 기수 중 최고로 치열한 경쟁을 뒤로하고 선발된 12명의 3기 에디터들은 각자 13개의 관계사를 배정 받았는데, 앞으로 관계사별로 깊이 있는 채용 정보를 다뤄 취업준비생의 궁금증을 해소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오후에도 행사는 계속됐다. 향후 6개월간의 활동 계획이 공개됐고, 간단한 SK그룹 전반에 대한 특강이 이어졌다. 앞으로 각자 맡은 SK그룹 관계사를 취재하는 데 꼭 필요한 내용으로 구성돼 에디터들의 높은 관심을 샀다. 

 

 

앞으로 SK그룹은 물론 캠퍼스, 트렌드에 대한 내용도 취재하게 될 에디터들. 그들을 위해 대학내일 정문정 에디터가 콘텐츠 작성 특강을 진행하기도 했다. 강연은 콘텐츠 제작 시, 10가지 단계로 구성됐다. 2기, 3기 할 거 없이 유용한 팁에 다들 손을 바삐 움직이며 필기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용래 에디터가 게임 중에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자기소개를 하고 있는 김성준 에디터>

<미션 발표를 위해 일찍이 자리한 이천 에디터>

<활동 포부를 밝히고 있는 유강규 에디터>

 

이제는 더 친해질 시간! 그래서 준비한 것이 레크리에이션 타임이다. 자기소개를 바탕으로 한 빙고 퀴즈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2기와 3기가 한 팀이 이뤄, 서로에 대한 퀴즈를 풀어나갔다. 3기 류다혜 에디터는 “퀴즈를 풀려고 자기소개를 더 기억하려고 해서 더 빨리 친해질 수 있었다. 그리고 3분이라는 시간 안에 각기 다른 자기소개가 인상 깊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2기와 3기가 팀을 이뤄 진행한 깜짝 미션! 우승팀은 과연 어디?>

 

레크리에이션이 끝난 직후, 3기 멤버들이 에디터로서의 첫 발을 내디딜 기회가 주어졌다. 2기 선배와 한 팀이 되어 하나의 기사를 작성하는 미션이 주어진 것! 소재는 바로 그날 저녁 7시에 열린 SK 나이츠와 안양 KGC가가 맞붙은 농구 경기였다. 처음 써 보는 기사에 방향조차 못 잡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지만, 이내 2기 선배들의 도움으로 이튿날 있던 기사 발표까지 무사히 수행할 수 있었다.

 

<서울 SK 나이츠 VS. 안양 KGC의 경기!>

<이겨라! 이겨라! 염규성 에디터의 간절한 마음?!>

<행운의 화살을 잡은 장영호 에디터>

<농구 경기 관람 후, 단체 사진>

 

이렇게 시작된 SK Careers Editor 3기의 첫걸음. 초보 에디터들에겐 작고 설레는 발걸음이었을지언정, SK Careers Editor 3기로서는 의미 있는 발걸음이었을 것이다. 그러니 앞으로 이들의 활약을 기대해 보아도 좋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양석민 2016.01.18 14: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2기 여러분 고생하셨습니다^^ 3기도 화이팅이에요!

  2. 김용래 2016.01.18 14: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오.. 벌써 3기의 기사가..!! 기대합니다!

  3. 천년지애 2016.01.18 14:57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고생하셨습니다!

  4. 류다혜 2016.01.18 15: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 기사 잘 읽었습니다! 2기의 뒤를 이어 3기 활동도 응원하겠습니다~!

  5. 김소연 2016.01.18 15:4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첫 기사가 나왔네요!! 응원합니당

  6. 김민정 2016.01.18 23: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가족같은 sk careers분들의 화목함이 잘 드러나는 기사네요!!ㅎㅎ3기화이팅하세요!ㅎㅎ

  7. 김성덕 2016.01.18 23:13 Address Modify/Delete Reply

    기사 너무 잘쓴거같네요! sk 커리어 3기 화이팅하세요!

  8. 쏘영 2016.03.01 01: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홧팅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