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AIBRIL NLU+'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4.14 아직도 몰라? AIBRIL NLU+

아직도 몰라? AIBRIL NLU+



SK㈜ C&C에 취업하고 싶으신 분이라면 AIBRIL은 아실 텐데요. 그렇다면 AIBRIL NLU+은 아시나요? SC 취사모에서 문스크와 취린이의 대화를 통해 AIBRIL NLU+에 대해 다 같이 알아봅시다.


SK Careers Editor 문현진


 


문스크: 우선 AIBRIL은 SK㈜ C&C의 인공지능 서비스야. 자연어 질문에 최적의 답과 인사이트까지 제공하는 인지 컴퓨팅, AIBRIL. 강력한 퍼포먼스로 방대한 인간의 지식을 학습하여 금융, 의료, 미디어, 교육, 제조, 유통 등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서비스를 창출해 낼 수 있다고 해. 


취린이: AIBRIL은 들어봤어! SK㈜ C&C 홈페이지의 사업 소개에서 봤었다고! DT 시대 기업의 Biz 성장을 위한 해결책인 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 분야의 강점이 있다고 하던대.


문스크: 오~ 그래도 사업 분석은 좀 했는데? 그렇다면, 1. 소셜 미디어 속 핵심 키워드를 뽑아내 트렌드 파악하기. 2. 브랜드나 제품의 부정적인 뉴스 찾아내기. 3. 새로운 제품에 대한 소비자 반응 모니터링하기. 혹시 어떤 기술이 사용됐는지 알아?


취린이:그건 너무 어렵다. 조금 더 설명해 주라.

 


문스크: 바로 최근 주목받고 있는 ‘Natural Language Understanding(NLU)’ 즉, 자연어 이해를 활용한 인공지능 서비스들이야. NLU는 언어를 기반으로 하는 AI 서비스의 필수 요소로, 인간의 문장을 파악하고 키워드나 감정을 읽는 기반 기술이지. SK㈜ C&C는 유연하고 폭넓은 이해를 지원하는 NLU 솔루션, AIBRIL NLU+를 선보였다고 해.


취린이:: 와! 역시 SK㈜ C&C잖아? 내가 가고 싶은 회사는 정말 멋있어! 그렇다면, AIBRIL NLU+의 장점이 뭐야? 다른 NLU 서비스들과 비교해서 차별점이 무엇인지 궁금해. 



문스크: AIBRIL NLU+는 세밀한 특화 학습이 가능해. 형태소/품사 분석, 유사어 추천, 띄어쓰기, 문장 분리 등 NLU의 기본 기능을 토대로 Entity, Category, Sentiment, Keyword 등의 심화 기능을 제공하지. 각 기능은 도메인에서 자주 사용하는 어휘나 표현 등을 추가로 학습할 수 있어. 이렇게 내 비즈니스에 딱 맞는 NLU를 구현하면 비정형 콘텐츠를 보다 정확히 분석할 수 있게 돼.


취린이:: 와! AIBRIL NLU+는 학습능력 및 활용도가 정말 높네.



문스크: 우선, 온프레미스 설치가 가능하기 때문에 데이터 보안에 민감한 은행, 보험과 같은 금융 기업들도 마음 놓고 텍스트의 의미를 분석할 수 있게 되었어. 온프레미스는 클라우드와 같이 원격 환경이 아닌 회사 자체적으로 보유한 전산실 서버에 직접 설치해 운영하는 방식이야. 물론 AIBRIL NLU+는 클라우드 서비스 또한 지원하기 때문에 사용자가 원하는 환경에서 자유롭게 선택해 설치할 수 있어.


취린이: 설치 환경의 제약 때문에 금융권이나 데이터에 민감한 도메인은 NLU를 제대로 쓸 수 없었다고 들은 것 같아. 이런 부문에서 해결책을 드리고자 내놓은 것이 AIBRIL NLU+구나!



문스크:  마지막으로, BERT 등 최신 NLP 기술이 활용되었어. BERT는 구글이 공개한 요즘 가장 떠오르는 자연어 처리 모델이야. 이 모델 하나로 다양한 자연어 처리 서비스(NLP)를 수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 AIBRIL NLU+는 이 BERT 기반의 솔루션인 만큼 성능 면에서는 부족함이 없다고!


취린이: 나 결심했어. 인공지능 쪽으로 더 열심히 공부 시작한다! 꼭 SK㈜ C&C에 입사해서 AIBRIL을 활용한 소프트웨어를 만들어야지.


어떠세요? 문스크와 취린이의 대화를 통해서 AIBRIL NLU+가 무엇인지 아셨나요? 더 자세한 설명을 듣고 싶으시다면, SK㈜ C&C YouTube 채널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발전되는 AIBRIL 활용 사례를 기대해 주세요.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