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스키노맨들의 지구 지키기 프로젝트! Green Balance 2030 下편

上편에서 Green Balance 2030의 핵심 사업 중 e-Mobility와 SK이노베이션의 다양한 친환경 연구에 대해 알아보았다면, 下편에서는 SK이노베이션의 다양한 친환경 사업 및 제품과 Digital Transformation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해요. 그럼 바로 알아보러 가실까요? GO GO~

SK Careers Editor 박다인

 

 

 

 

 

 먼저, 下편에서는 SKI계열이 어떤 친환경 사업 및 제품을 통해 지구를 지키고 있는지 구체적으로 함께 알아보려고 해요. 다양한 SKI계열 중에서도 대표적으로 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가 친환경 사업에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데요! 그럼 SK에너지의 친환경 사업부터 차근 차근 알아볼까요?

SK에너지가 실행하고 있는 친환경 사업을 포괄적으로 설명하기 전에 SK에너지의 Biz Model 혁신 방향에 대해 간단히 설명드릴게요. SK에너지는 최근 비대면 친환경 기조가 앞으로 계속 강해질 것으로 예상하며 그린과 플랫폼, 두 방향으로 기존석유사업 BM을 혁신하기 위해 준비 중에 있습니다. 먼저, 기존의 석유사업이 온실가스를 다량 배출하는 업종이라는 점에서 현재의 친환경 기조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는 사명감으로 친환경 그린 BM을 확대 중에 있는데요. 뿐만 아니라 주유소, 충전소 등 마케팅 자산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물류, 모빌리티 영역으로도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어요. 2018년 홈픽을 시작으로 최근 주유 세차 주차 그리고 발렛 서비스 등을 종합 제공하는 새로운 Car Care 플랫폼인 머핀을 오픈하기도 했답니다.

 

SK에너지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주요 친환경 프로젝트는 바로 Green Oil인데요. 경유, 항공유, 해상유, 아스팔트 등 기존 석유제품을 보다 환경성이 강한 제품으로 바꾸는 프로젝트죠.

 

Green Oil 프로젝트에는 몇가지 과제가 있어요. 첫번째 과제는 상업용, 육상 수송용 디젤을 앞으로는 원유가 아닌 폐식용유 동물성 지방 등을 원료로 만드는 2세대 바이오디젤로 전환하는 것이랍니다. 2세대 바이오디젤은 EU 및 미국에서도 친환경성을 인정받고 있는 바이오디젤인데요. SK에너지는 이미 수첨처리 설비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더더욱 이 사업의 강점이 있다고 볼 수 있죠. 두번째는 High Sulfur 해상유를 Low Sulfur 해상유로 만드는 것이에요. 이미 SK에너지는 친환경 탈활설비인 VRDS를 새로 건설했고 2020 1분기부터 친환경 해상로로 생산하고 있답니다. 마지막 과제는 바로 친환경 아스팔트인데요. SK에너지는 세 가지 친환경 아스팔트를 개발하여 공급하고 있어요. 더 낮은 온도에서 더 빨리 도로포장이 가능한 프리미엄 아스팔트, 품질을 대폭 개선하여 통상 아스팔트보다 두 배 더 사용할 수 있는 PMA, 그리고 건설 폐기물인 폐야스콘을 재활용 가능하게 하는 리사이클 아스팔트가 바로 그 세 가지 친환경 아스팔트입니다.  

 

이렇게 다양한 친환경 사업으로 SK에너지는 석유사업 다운 턴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데요. 앞으로의 SK에너지 친환경 성장도 기대해주세요!

 

 

 

최근 폐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 문제가 심각하다는 점, 모두 알고 계시죠? 이렇게 환경 문제가 대두되면서 SK종합화학 스키노맨들 또한 문제 해결에 나섰는데요! SK종합화학은 친환경 패키징 Automative 경량화 소재 등 보유 테크를 바탕으로 고기능성 친환경 제품 비중을 확대하고 3R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여 지속 가능한 미래에 기여하고자 노력하고 있어요. 잠깐! 여기서 말하는 3R SK종합화학의 Green 전략으로서 Reduce, Replace, Recycle을 말한답니다.

 

그래서 3R이 무엇인지 궁금하시다구요? 저 스키노 주니어가 더 자세히 알려드릴게요~ 첫번째 R Reduce는 최소화를 의미하는데요. SK종합화학은 플라스틱 주요 제품에 있어 동등한 성능을 구현하되 사용량은 저감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 및 판매함으로써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어요.

 

두번째 R, Replace는 대체재를 의미해요. 이는 환경오염, 인체 유해 물질을 친환경적인 제품으로 전환해나간다는 SK종합화학의 사회적 가치 추구 방법이랍니다. SK종합화학은 1차적으로 친환경 발포재와 친환경 용제 생산량과 판매량을 확대해나가고 있는데요, 친환경 발포재는 대표적으로 온실가스 배출 물질인 프레온을 대체할 수 있는 제품으로 2019년 한 해에만 이 제품의 판매를 통해 769억원 수준의 사회적 가치가 창출되었습니다. 또한 기존 용제 대비 유독물 함량을 낮춘 친환경 용제 개발판매를 통해 60억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고 이에 더해 일회용 비닐 플라스틱을 대체할 수 있는 생분해수지 제품 등을 본격적으로 검토하여 환경 오염 및 인체 유해 물질 대체 방안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해요. 지구를 지키려는 SK종합화학의 노력, 정말 대단하지 않나요?

 

마지막 R, Recycle은 여러분에게도 익숙할 것이라고 생각해요. 말 그래도 재활용을 의미하는데요. 재활용이 용이한 소재뿐만 아니라 플라스틱, 폐비닐 등을 재활용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자원의 선순환구조를 만들어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어요.

 

어떠신가요? 이야기만 들어도 SK종합화학이 플라스틱 사용을 줄여나가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게 느껴지시지 않나요? 이렇게 SK종합화학은 환경 이슈를 Proactive하게 해결하는 Green Strategy 추진을 통해 green for better life를 추구해나가고 있답니다.

 

 

 

이제 마지막으로 SK루브리컨츠 전략에 대해 이야기 나눠볼까요? SK루브리컨츠는 연비 규제 강화, 전기차 확산 등 자동차 업계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는데요. SK이노베이션의 비전인 Green Balance 2030 아래, 생존과 성장을 위한 친환경 제품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SK루브리컨츠는 2019 11월 국내 업계 최초로 하이브리드 차량에 적합한 차세대 윤활유, 신제품 ZIC ZERO 다섯 종류를 출시하고 친환경 윤활유 시장을 선도하고 있습니다. ZIC ZERO는 기존 ZIC 대비 연비효과가 3~5% 정도 높고, SK루브리컨츠가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한 이온 액체를 활용한 제로 테크 기술이 접목된 초저점도 윤활유예요. 이러한 초저점도 윤활유는 기존 GR-3를 사용한 운활유보다 더 추운 곳에서 시동이 잘 걸리고, 엔진을 더 건강하게 오래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조금 더 친환경적이라고 볼 수 있답니다.

 

이 뿐만 아니라 자동차용으로 경도된 비즈니스에서 다른 포트폴리오로 넓혀가기 위한 노력도 하고 있는데요. 흔히 기유를 생각하면 윤활유에 들어가는 원재료로만 생각을 하시잖아요. 그런데 일부 기유 제품은 FDA 승인까지 획득할 정도로 인체에 무해한 제품들이랍니다. 주변에만 봐도 화장품, 백신 그리고 저희가 바르는 베이비 오일 등과 같은 고부가 제품들에 SK루브리컨츠의 기유가 쓰이고 있어요.

 

.. 정말 대단하지 않은가요? 생각지도 못 한 다양한 분야에서도 이뤄지고 있는 SKI계열의 지구 지키기 노력! 앞으로가 더 기대됩니다!

 

 

 

그럼 마지막 Green Balance 2030 이야기는 바로~ Digital Transformation입니다. SK이노베이션이 Digital Transformation (이하 DT) 은 그린 포트폴리오를 가속화하기 위한 Accelerator이자 Enabler인데요. 간단히 말하자면, 공정, 고객, 시장 등 다양한 데이터와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것이에요. SK이노베이션의 DT는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활용하여 BM을 혁신하는 일련의 과정인데요, 스키노 주니어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DT 세 가지 과정으로 정리해보았습니다!

 

첫번째! Digital Efficiency 단계예요. 이 단계는 업무 및 공정 데이터를 활용해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생산성을 개선하는 단계입니다. 두번째 단계는 Customer Value 단계인데요. 기존 사업 영역에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고객 경험을 혁신하고 신규 고객을 확보하는 단계예요. 마지막 New BM 단계는 디지털 기반의 새로운 Asset을 활용하여 업의 변화를 추구하거나 기존 사업의 위협에 대응해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는 단계를 말해요. DT를 통한 BM 혁신은 한 번에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에 디지털 플랫폼을 기반으로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고 이를 통해 BM 혁신의 기회와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여요.

 

그럼 이제 SK이노베이션이 DT를 통해 도달하고자 하는 지향점에 대해 살펴보려고 해요.

 

 

 

첫번째 지향점은 디지털 기술로 에너지/화학의 친환경 생산/소비를 지원하는 것이에요. 이러한 지향점에 도달하기 위해 SK이노베이션은 세 가지 방법을 구체화하였습니다.

 

첫번째 방법은 바로 친환경 제품 개발입니다. 최근 각국 정부의 환경 규제 강화에 의해 친환경 제품 소비가 증가하고 있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친환경 제품에 대한 고객의 니즈를 신속하게 충족시키는 것이 중요해지고 있어요. 이 과정에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는 것이 필요하구요. 그래서 SK종합화학 또한 AI를 활용해 최적의 제품 제공을 위한 솔루션 개발 중에 있어요.

 

두번째는 에너지 최적화 솔루션입니다. 주거용 건물에 태양광과 같은 신재생 에너지 생산 설비 도입이 확대되면서, 기존 소비자가 에너지 생산에도 참여하게 되었는데요. 이에 맞춰 SK이노베이션은 고객의 에너지 소비와 생산 데이터 확보가 가능한 ESS 사업을 추진하고 있고, 그룹 차원에서도 에너지 솔루션 사업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은 친환경 생산/소비 인프라입니다. 아무래도 환경 문제가 점점 심각해지다보니 선진국을 중심으로 친환경 소비 및 재활용을 촉진하는 정책이 증가하고 있어요. 또한, 제품을 만드는 과정 뿐만 아니라 사용하고 버린 후에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는 고객도 증가하고 있고요. 그렇기 때문에 SK이노베이션 또한 제품 소비에 따른 탄소배출량이나 제품 라이프 사이클을 제공하는 디지털 친환경 소비를 구축해 친환경 선도 기업으로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새로운 수익 모델 창출도 가능할 것을 기대하고 있답니다.

 

 

 

두번째 지향점은 ‘Mobility Data 생태계를 확대하여 편히하고 효율적인 e-Mobility 시대를 앞당기는 것인데요. 이를 실현하기 위한 방법을 첫 번째 지향점과 마찬가지로 세 가지로 정리했습니다! 

 

첫번째 방법은 e-Mobility 제조 경쟁력 Creator가 되는 것입니다. 전기차 시장이 성장하면서 배터리 시장의 경쟁도 심화되고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Top 3 수준의 제조 경쟁력을 확보하지 못 할 경우, 장기적인 생존 가능성이 매우 낮을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그래서 SK이노베이션은 배터리 사업과 SKIET 소재 사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를 통해 생산 최적화, 효율화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답니다.

 

두번째 방법은 e-Mobility 화 솔루션입니다. 본격적으로 전기차 시장이 확대되면서 기존에 출시된 전기차가 노후화되고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최적의 성능을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는 배터리가 필요할 뿐 아니라 배터리를 재사용, 재활용하는 등 배터리 라이프 사이클 관리에 대한 니즈가 증가할 것으로 SK이노베이션은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SK이노베이션은 차량 상태, 충방전 등 배터리 관련 필드 데이터를 공유하는 데이터 이코노미 참여를 하고 있는데요. 이를 통해 보다 정확한 배터리 수명 예측, 최적화된 배터리 설계 등 차별적인 효율화 솔루션 역량 확보로 Battery 2nd Life-Cycle 관리 시장 확대에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었습니다.

 

마지막 방법은 바로 Mobility 에너지 서비스 확장입니다. 앞으로는 여러 대의 차량을 운영, 관리하는 Mobility 서비스 사업자 중심으로 주유/충전 경로와 일정 등을 최적화하는 에너지 서비스에 대한 필요성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이미 외국에서는 이러한 사업이 진행 중이고 우리나라에서도 관련 법규 개정 여부에 따라 다양한 서비스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답니다.

 

 

 

세번째 지향점은 유무형 자산을 공유하는 Digital 플랫폼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에요. SK이노베이션은 이를 실현하기 위해서 두 가지 플랫폼을 구체화하고 있답니다.

 

첫번째 플랫폼은 친환경 기술 개발 협업 플랫폼입니다. 글로벌 에너지/화학 기업들의 친환경 기술 개발 니즈는 증가하고 있지만 데이터의 부족 등으로 독자적인 개발을 통해 유의미한 결과를 내기는 쉽지 않은 것이 실정인데요. 글로벌 협업 플랫폼을 구축하여 독자적으로 수입하기 어려운 친환경 기술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다면 보다 빠르고 효율적인 친환경 기술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보여요. 그렇기 때문에 국제에너지기구는 신재생 에너지 생산 효율 개선 및 탄소 배출량 저감 기술 개발을 위한 실험 데이터 공유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고, 55개 국가에서 약 300개 기관이  플랫폼에 참여 중입니다. 물론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에서도 다양한 친환경 관련 실험 데이터를 디지털화하고 공유하기 위한 오픈 이노베이션 플랫폼 구축을 추진 중에 있고요.

 

두번째 플랫폼은 고객 중심 공유 인프라예요. 경쟁 심화로 수익성이 악화되고 있는 기존 에너지/화학 사업의 제조/유통 자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신재생 에너지, 전기 에너지 효율화 관련 서비스 등 새로운 사업 기회에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동종/이종 산업과의 자산 공유 및 협업을 통한 사업 모델 확장이 필요한데요. 그래서 SK에너지는 기존 주유소 중심의 Offline 유통 채널을 기반으로 Car Care 서비스, 홈픽 등 On-Offline을 연계한 다양한 디지털 플랫폼 서비스를 시도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정에서 축적한 데이터를 통해 고객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으며 생태계에 참여하는 파트너가 늘어나면서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돼요.  

 

어떠신가요? 디지털 기술과 친환경 사업이 이렇게 접목될 지 상상도 못 하셨다구요? 그 대단한 걸 이뤄내고 있는 SK이노베이션, 새삼 대단한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두 편에 걸쳐 총 네 가지의 Green Balance 2030 이야기를 알아보았는데요, 이렇게나 다양한 ESG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는 사실!

 

 

 

 

 

 

앞으로도 어떤 Green Balance 2030 사업이 펼쳐질 지도 정말 기대되는데요. 이렇게 지구를 지키기 위해 전국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전국의 스키노맨들, 정말 멋있지 않나요? 여러분도 이렇게 SK이노베이션 구성원이 되어 지구를 지킬 수 있는 그 날까지! To be continued…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