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건물, BEWMS와 함께 두뇌를 갖게 되다

최근 서울시가 소비 에너지 소비의 54%를 차지하는 주택, 건물에 대한 에너지효율화 공사 비용에 총 150억 원을 지원했다. 건설 시장에서 에너지효율화 및 온실가스 절감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주는 대목이라 할 수 있다. 'BEMS(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는 이러한 에너지 효율화의 중심에 있는 기술이다. 여기에 한 발 앞서 SK건설은 타사의 BEMS와는 달리 수자원관리까지 포함한 관리시스템인 BEWMS(Building Energy & Water Management System)를 최신 기술으로써 공식 홈페이지에 소개했다. 이에 대한 정확한 설명과 앞으로의 비전을 알아 보기 위해 건축기술팀 장재희 부장님을 만나 보았다. 

 

SK Careers Editor 임성준

 

 

<SK건설 건축기술팀 장재희 부장>


 

Q. BEWMS에 대해 간단히 설명해주실 수 있나요?
SK건설은 환경경영비전과 환경경영전략체계를 수립하여 환경경영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기획단계에서 사람과 자연이 공감을 이루도록 Think Green으로 친환경 건축물을 계획하고 건물 안에서도 자연을 느낄 수 있는 편의와 쾌적한 환경을 고려한 With Green, 자연을 아끼고 자연을 지키는 For Green, 자연으로부터 더 많은 혜택을 얻을 수 있는 From Green을 통해 Build Green을 하게 됩니다. 그 중 BEWMS는 For Green의 하나로써 건물의 에너지와 물을 최적 상태로 운영하기 위한 관리 시스템입니다.

 

 

Q. 기존 BEMS에 수자원관리를 포함시킨 이유는 무엇인가요?
물도 일종의 자원이기 때문에 에너지와 함께 관리하고 모니터링을 해서 건물이 지구의 지속 가능한 성장에 좀 더 기여할 수 있도록 제어하기 위해서 추가를 했어요. BEWMS를 통해 현황 체크와 통합관제모니터링을 하고 우수와 중수를 집수하여 중수 원수나 조경수로 재사용해서 수자원 절약을 도모할 수 있게 되었죠.

 


Q. BEWMS를 적용한 사례로 SK케미칼 Eco Lab이 있다고 알고 있는데 그 외에는 어떠한 프로젝트가 있나요?
Eco Hub라는 관계사 사옥이 있어요. Eco Lab에 적용되었던 BEWMS을 기술적 보완과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건물의 성능을 더 높이게 되었죠. BEMWS와 함께 신재생 에너지 설비 및 고단열/고기밀 외피 시스템 등의 기술력을 Site, Building, System의 세 가지 범주에 적용시켰습니다. 그 결과 국제인증기구인 LEED와 BREEAM, 국내의 G-SEED, 에너지효율등급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는 결과를 얻게 되었죠.

 

 

 <출처-SK건설 공식홈페이지>


Q. 국내 시장의 수요는 어떻게 되나요?
국내 시장의 수요는 정부 정책이랑 연계가 되는데 국토교통부에서 2025년까지 제로에너지 주택 의무화를 목표로 하고 있어요. 또한 제로에너지 의무화 로드맵을 발표하고 건축물의 단열성능 강화하고 있어요. 그 중에 건축물의 에너지절약 설계기준(국토교통부 공고 2015-832 및 제로에너지건축물 활성화 정책 참고)에서 BEMS설치의 기준이 신설이 된 만큼 수요가 더욱 생기겠죠.

 

 


<제로에너지 의무화 로드맵>

 


Q. 주로 연구소나 오피스빌딩 위주로 BEWMS기술이 적용이 되고 있는데 아파트 및 주택 분야에는 언제 적용이 될까요?
주택분야에는 HEMS라는 것이 있어요. 가스나 전기 사용이 얼마나 되는지 월 패드에 나오는 기능이 있죠. 앞으로 IoT(사물인터넷) 발전이 HEMS기술의 인프라를 구축하는데 핵심 기술이 될 것이라고 생각해요.


Q. BEWMS 시장에서 SK건설이 지닌 강점은 무엇인가요?
경쟁력에서 제일 중요한 3가지가 브랜드이미지, 실적, R&C(Resource and capability)인데 우리 SK건설은 친환경건축에서 기술력과 홍보 그리고 이미지 면에서 모두 강점을 가지고 있어요. 그리고 앞으로도 BEWMS는 하나의 Tool로써 그 동안의 프로젝트로 축적된 데이터와 SK텔레콤과 같은 관계사의 IoT 기술력이 연계가 되면서 친환경건축에서 더욱 강점을 갖게 될 거예요.


Q. 친환경기술개발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에게 선배이자 전문가로서 해주고 싶으신 이야기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처음 회사에 입사를 하면 학교에서 배운 거랑 좀 다르다는 이야기를 많이 하는 것 같아요. 재학 중에 관심 분야의 트렌드를 항상 모니터링하고 살펴보는 것이 필요해요. 그리고 기업이 어떤 사업을 하고 있는지 vendor체계는 어떻게 되어 있는지 신문기사나 자료조사 등을 통해서 사업전반을 꿰뚫어보는 능력을 키운다면 어떠한 분야이든지 전문가가 될 수 있을 거예요.


지금까지 BEWMS 기술에 대해 건축기술팀 장재희 부장님과의 인터뷰를 통하여 알아보았다. 따듯한 프로페셔널을 지향하는 SK건설의 친환경 기술 도약이 기대된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건설적인 기업문화를 건설한다, SK건설 SKMS실천팀

어느 집단이든 그마다 특유의 분위기가 있기 마련! 기업도 다르지 않다. 기업의 이미지를 담당하는 부서가 존재한다는 사실, 알고 있었나? 조금 특별한 인사팀인 SK건설의 SKMS실천팀이 그 역할을 담당하고 있었다.


SK Careers Editor 엄지애

 


<SK건설 SKMS실천팀 강지현 대리>

 

SKMS란 무엇일까?

SKMS는 SK Management System의 약자로 SK그룹의 독특한 경영체계를 말하는 SK만의 경영체계이자, 부서 이름이다. 주로 구성원들에게 일하기 좋은,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어 주기 위해 긍정적인 기업 이미지를 조성해주는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SKMS실천팀에서 종사하고 있는 강지현 대리는 “SK건설의 인재상은 따뜻한 프로페셔널인데, SKMS실천팀은 바로 SK의 경영철학에 SK건설의 공동 가치를 전파하는 팀”이라 덧붙여 설명했다.

 

강지현 대리: SK건설의 SKMS안은 또 3가지로 나눌 수 있어요! 채용파트, 교육파트, 기업문화파트로 나뉜답니다. 기업문화전파뿐만 아니라, 신입사원을 채용하는 것도 저희 팀에서 담당하고 있답니다.

 

 

 

 

 

강지현 대리: SKMS는 앞서 강조했던 것처럼 SK기업의 경영철학과 공동의 가치를 전파하는 곳이에요. 하지만 HR 중에서 HRD쪽은 실천팀에서 담당하고 있어요. HRD(Human Resource Development)는 교육, 훈련, 육성 등 인적자원의 개발을 담당하는데, 이러한 HRD + 채용부분을 SKMS실천팀에서 담당하고 있고, 채용을 제외한 HRM(Human Resource Management) 보상, 평가, 인사노무쪽은 인사팀에서 담당하고 있어요.

 

 


 

강지현 대리: SK건설의 인재상 ‘따뜻한 프로페셔널’은 따뜻함에 자긍심, 공동체 의식, 상호 배려, 프로페셔널에 내 일 알기, 도전적 목표설정, 철저하고 즐거운 실행, 지식 공유가 있답니다. 이는 SK건설인이라면 추구해야 할 기업문화라고 할 수 있는데, SK그룹 전체에서 주기적으로 전구성원을 대상으로 서베이를 할 때가 있어요, 그때 구성원들의 업무인지도와 행동은 얼마만큼인지 진단하죠. 따뜻한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인재상 관련 웹툰이나 공감드라마를 만들기도 했었어요. SK건설 사보에도 들어가고, SK건설 관련 홈페이지에도 계속 올라갔었답니다. 그 외에도, 사내 게시판 홍보, 포스터, 책자 등 다양한 방법으로 기업문화를 전파해요. 최근에는 구성원들의 행복한 일터창출을 위해, 회의 보고 문화 개선에 힘쓰기도 했답니다. 구성원들이 자신의 일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필요한 보고만 하고, 너무 많은 회의는 줄여 나가자는 거였어요.

 


강지현 대리: 제 생각엔 두 가지 큰 장점이 있는 것 같아요. 일단 첫째로 SK건설이라는 기업을 크게 바라볼 수 있어요. 자기만의 구체적인 업무가 정해져 있는 것도 좋지만, 조금 더 전사적으로, 다양한 눈으로 SK건설을 바라보는 것도 좋은 것 같아요. 다양한 팀들과 커뮤니케이션을 하다 보니 어느새 SK건설을 전체적으로 알 수 있더라고요. 또, SK그룹의 공동 가치를 전파하는 일을 하다 보니, 그룹차원에서 많은 교육을 받게 되는데, SK건설뿐만 아닌 다양한 SK계열사 분들과 연결이 돼요. 더 많은 사람들을 만나보고, 다른 계열사들도 알아볼 수 있답니다.

 

 


 

강지현 대리: 제가 여기서 인사 쪽 일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저는 건축과 출신이에요. 현장관리로 처음 SK건설에서 인턴을 시작하면서, 인턴의 인연이 지금까지 이어졌어요. 판교에 있는 SK플래닛 건물을 지을 때도 제가 공사 관리자로 있었어요.


저희 팀에 많은 분들도 저처럼 현장 파견 경험이 있으시답니다. 그리고 저희 팀 사람들은 학창시절에 되게 다양한 일들을 한 분들이 많아요. 뮤지컬을 하셨던 분도 있고, 재즈 동아리, 연극 동아리, 사진 동아리 등이요.

 

인사 쪽이나 기업문화 쪽은 사람들이랑 잘 이야기하고 관계를 맺을 줄 아는 능력이 있으면 좋을 것 같아요. 아무래도 구성원들을 관리하고, 구성원들의 문화를 만들어가는 업무이다 보니,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해야 하고, 그 사람들과의 이야기를 통해 앞으로의 방향성을 정해야 하니까요. 요즘 취업이 힘들어서 마음껏 놀라고는 못하겠지만, 많은 경험을 해보는 것이 좋을 것 같아요. 그런 경험들은 정말로 학생 때밖에 못하거든요!

 


강지현 대리: 요즘 취업하기가 많이 어려워져서 많이 들 뽑아주기만 한다면 어느 직무든지 가고 싶다는 생각을 하기도 하는 것 같아요. 하지만 막상 입사를 하고 보면 생각했던 업무와 달라서 힘들어하는 사람들도 있답니다. ‘뽑아 주기만 한다면’이 아닌 내가 원하는 직무, 업무가 무엇인지 잘 생각해보셨으면 좋겠어요! 상반기, 하반기 준비하시고 계실 취업 준비생분들! 모두 다 잘 될 거예요. 열심히 준비하고 노력한 만큼 결실은 꼭! 반드시! 있습니다. 더 멋진 결과가 기기다리 있을 테니, 지금은 조금 힘들더라도 포기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파이팅!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애사랑 2016.04.01 03: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지막까지 알찬정보 고생하셨습니다 sk커리어스 화이팅 만세만세만만세

  2. 오지윤 2017.07.29 02:14 Address Modify/Delete Reply

    SK건설은 인성이 안된분들도 채용하나요?

  3. 정지현 2017.08.24 19: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SK건설 인재상 관련 내용은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지나가다 댓글 남겨요~ 본문중에.. "철저하고 즐거운 실행"으로 수정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