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채용 공식블로그

마라톤을 완주하면 기부금이 쌓인다고?

SK건설의 특별한 동호회를 소개합니다!



SK건설은 ‘Build a Dream’이라는 미션 하에 저소득 가정을 대상으로 하는 주거환경 개선활동,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환경의 소중함과 보존의 필요성을 교육하는 행복한 초록교실 등 여러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그런데 SK건설 내 특별한 동호회가 독특한 형태의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는 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SKCE가 직접 출동해 'SK건설의 특별한 동호회' 담당자를 인터뷰 했습니다!


 SK Careers Editor 장동훈




Q1.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신윤섭 프로(이하 신) – “안녕하세요. Complex팀의 신윤섭 프로입니다. 현재 SK건설 마라톤 동호회의 사무를 담당하여 처리하는 간사를 맡고 있습니다.”



김시연 프로(이하 김) – “안녕하세요 에너지기술생산성혁신팀의 김시연 프로입니다. 현재 SK건설 마라톤 동호회의 부회장을 맡고 있습니다.”


Q2. 활동하고 계신 마라톤 동호회에 대해서 소개해주세요.


신 – “달리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인 동호회입니다. 현재 총 회원 수는 77명이며, 회사에서의 지위고하를 떠나 가족 같은 분위기로 활동하고 있는 마라톤 동호회입니다.”


Q3. 마라톤을 시작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김 – “처음에 주위에 마라톤을 좋아하는 분이 있어 뛰어보았습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오래 뛰지 못하겠더라고요. 아무 훈련도 없이 운동화도 제대로 갖추지 않고 뛰었으니 당연한 결과였죠. 동호회의 훈련 프로그램 명칭이 LSD(Long Slow Distance)인데, 그 훈련법에 맞춰 천천히 오래 거리를 늘려가며 뛰었더니 어느새 러너의 자질을 갖추게 되었습니다.” 

신 – “저는 멘토로 만난 김시연 프로님을 통해 마라톤을 처음 접했습니다. 달리기의 매력에 대해 그동안은 잘 몰랐는데 직접 뛰어보니 스트레스 해소는 물론 체력증진에도 좋아 마라톤에 푹 빠지게 됐습니다.”



Q4. ‘달리기’의 매력이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김 – “황영조 선수는 마라톤이란 ‘산소로 온몸을 목욕하는 운동’이라고 말했습니다. 전신운동 및 호흡을 통해 온몸에 상큼한 산소를 전달하는 매력적인 운동입니다. 진정으로 달리는 것의 매력은 본인이 직접 뛰어 봐야 느낄 수 있습니다. 바람을 가르는 시원함, 땀을 흘리는 개운함, 숨이 턱에 차도록 몸의 움직임과 호흡에 집중하며 잡념을 잊어버리는 스트레스 해소까지, 마라톤이 주는 매력은 너무나도 많다고 생각합니다.”



Q5. 동호회에서 행복나누기 자선레이스라는 특별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고 들었는데, ‘행복나누기 자선레이스’에 대해서 소개해주세요.


김 – “행복나누기 자선레이스는 SK건설 마라톤 동호회 회원과 임직원들이 기부를 약속한 임직원 명단을 등에 붙이고 풀코스를 완주하면 그 기부금이 조성되는 행사입니다. 일 년에 두 번, 행복 나눔 자선레이스를 통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모금된 성금은 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데 사용됩니다. 2006년부터 시작해 지금까지 약 2만여 명에게 2억여 원의 도움을 드렸습니다.”


Q6. 마라톤 동호회에서 이런 특별한 기부 행사를 시작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가요?


김 -. “행복나누기 자선레이스는 동호회원들이 마라톤 활동을 하면서 ‘나를 위해서 달리다가 이 좋은 것을 함께 나누며 달려야겠다’는 생각에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실제로 기부 행사를 통해서 사회 소외계층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가슴이 뿌듯할 뿐만 아니라, 내가 직접 뛰지 못해도 마라톤대회에서 자원봉사활동을 할 때가 참 좋습니다. 마라톤을 뛰고 있는 러너들에게 따뜻한 응원의 말을 건네고 대회 진행을 도우며 그들에게 저 또한 에너지를 받게 되거든요.”


Q7. 마라톤 동호회 활동을 하며 잊지 못할 순간이 있었나요?



김 – “2016년에 국민추천포상 장관표창이라는 큰 상을 받았던 순간이 생각납니다. 저희 마라톤 동호회는 행복 나눔 자선레이스를 통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데요,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이 직접 발굴해 추천하고 정부가 격려하는 국민 참여형 포상을 저희가 받게 되었다는 것이 매우 영광이었습니다.  좋은 일을 하며 상도 받게 되어 뜻깊은 순간이었습니다.”


Q8. 미래의 SK건설 신입사원들에게 마라톤 동호회의 매력에 대해서 말해주세요.

신 – “마라톤 동호회의 매력은 돈이나 장소에 구애를 크게 받지 않습니다. 운동화만 있으면 어디서든 달리기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여행을 가거나 출장을 가더라도 운동화를 꼭 챙겨가지요. 달리기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운동이고, 무엇보다 마라톤을 통해서 건강해질 수 있습니다.”

김 – “실제로 사내 직원 중 한 분은 마라톤 활동을 통해 음주, 흡연 등 생활습관을 개선하여 체중을 10kg를 빼는 효과를 거두었습니다. 물론 마라톤만으로 이런 결과를 얻었다 하기에는 무리한 등식이겠지만, 운동을 꾸준히 함으로써 흡연 음주에 대한 욕구를 제어할 수 있었습니다. SK건설에 입사하게 되신다면 저희와 함께 달리고 싶은 분들은 언제든 주저하지 마시고 연락주세요.”



함께 달리기에 더욱 행복하다

SK건설의 사회공헌 활동은 ‘Build a Dream’이라는 미션 하에 사회의 지속 발전 가능성을 저해하는 환경문제와 양극화 해소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방향에 맞춰 함께 달리며 건강도 좋아지고,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금도 전달하는 SK건설 마라톤 동호회의 행보가 기대됩니다!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 회사 다니면 이런 것도 할 수 있다~! 사내 동호회 열전!
장래에 몸담고 싶은 직장의 이미지를 떠올려 보자. 어떤 조건들이 있을까? 대부분의 사람들이 높은 연봉, 가까운 위치, 적당한 업무 강도 등을 꼽을 것 같다.

 

거기에 한 가지를 더 추가해 보자. 취미생활을 즐길 수 있는 직장! 좋은 동료들과 함께, 하고 싶은 활동을 할 수 있다면 그곳이 바로 완벽한 직장이 아닐까? 이번 기사에서는 SK케미칼의 동호회들을 소개하고 실제 그 동호회에서 활동하고 계시는 회원님들께 특별한 이야기를 들어 보도록 하겠다. 가자고, 어서!

 

SK Careers Editor 홍경표

 

#일과 취미생활, 두 마리 토끼를 놓치고 싶지 않은 SK케미칼 구성원들

먼저 SK케미칼 동호회의 개요를 간략히 설명하도록 하겠다. 동호회는 각 사업장마다 기준을 정하여 별도로 운영되고 있으며 Eco Lab(본사)에서는 현재 등록된 동호회 기준으로 11개 동호회, 230여명의 구성원이 활동하고 있다니 SK케미칼의 임직원들은 가입할 동호회를 고르는 데 행복한 고민이 될 듯! 마음 같아서는 11개의 동호회를 모두 소개하고 싶지만 지면 관계상 두 가지 동호회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다.

 

 #1 탁구 동호회

먼저 만나볼 동호회는 바로 탁구 동호회이다. 탁구는 실내, 작은 공간에서도 즐길 수 있는 스포츠로 학교, 군부대 등 매우 다양한 곳에서 장려하는 스포츠인 만큼 역시 SK케미칼에서도 탁구 동호회가 왕성히 활동하고 있다! SK케미칼의 김보한 대리님께서 동호회를 소개해 주신다고 한다.

 

<SK케미칼 탁구 동호회의 모임 중 한 컷>

 

Q. 안녕하세요? 소속 부서 및 성함을 말씀해 주세요.
A. 김보한 대리 : 반갑습니다, SK careers journal 독자 여러분! 화학연구소 첨단소재연구실 김보한 대리입니다.

 

Q. 속하신 동호회의 이름은 무엇인가요?
A. 동호회의 이름은… ‘탁구 동호회’입니다. 하하, 쓰고 보니 엄청 딱딱하고 재미 없네요. 거창한 이름이 없는 것이 오히려 우리 동호회의 컨셉이라고 생각해요. 가볍게 우리끼리 탁구를 치는 동호회이기 때문에 딱히 신명나는 이름을 짓자는 의견이 아직 없어서 그냥 ‘탁구 동호회’ 입니다.

 

Q. 가장 직관적인 이름이라 오히려 좋은데요? 동호회의 설립 시기와 활동 내용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 주실 수 있을까요?
A. 2011년 SK케미칼 본사와 연구소가 현재 판교 본사 자리로 통합 이전되며 과거에 있던 동호회들이 사라진 상황이었습니다. 당시 총무를 맡았던 정지훈 차장이 탁구를 좋아하는 구성원 한 사람 한 사람 찾아 다니며 회원을 모집하여 만들어지게 되었습니다. 월 1회 정기모임(월 말 수요일 저녁)을 진행하고 있으며, 매일 점심시간에 식당 옆 탁구장에서 탁구를 즐기고 있습니다.

 

Q. 우와, 의지 하나로 설립하신 동호회군요! 해당 동호회에 가입하게 된 특별한 계기가 있으신가요?
A. 작년 초에 회사에 있는 탁구대에서 팀 동료들과 재미삼아 탁구채를 잡고 놀다 보니(게임이라고 표현하기도 부끄러울 수준이라 놀았던 걸로…^^) 탁구에 흥미를 가지게 되었고, 회사 탁구 동호회에 고수 분들이 많다는 얘기를 듣고 그 분들께 탁구를 배우고 싶어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Q. 그렇군요! 활동하시면서 느끼신 좋은 점은 무엇인가요? 가장 좋았던 순간이 있다면?
A. 회사 내에서 얼굴을 자주 보기 힘든 선, 후배님들과 만나 살 부딪혀 가며, 땀 흘리며 동료애를 다지는 게 장점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사실 이런 점은 사내 동호회에선 당연한 것이겠죠? 가장 좋았던 순간이라면, 매번 지던 탁구 고수 선배에게 한 번 이기면 그게 제일 좋습니다!

 

<진지한 표정으로 경기에 임하는 모습! 멋있다~>

 

Q. 우리 동호회가 가지는 최고의 장점을 한 가지만 꼽는다면 무엇이 있을까요?
A. 우리 동호회는 순수 운동 동호회로서 탁구 운동 뒤에 뒤풀이나 회식이 거의 없습니다. 막내라고 물 떠오거나 뭘 시키는 것도 없습니다(그건 제가 다 합니다). 위의 이유 때문에 동호회 활동을 망설이는 분들도 있는 것 같아서요. 딱히 적을 만한 장점은 아닌가요? ^^

 

Q. 마지막으로 SK케미칼에 입사하게 될 예비 신입사원들에게 해 주고 싶으신 말이 있으시면 말씀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A. 이런 건 무슨 말을 해도 ‘꼰대’처럼 들릴 것 같아 고민이 되네요. 저는 입사 초기에는 아무 것도 안 해도 일 배우랴, 뭔가 열심히(하는 척) 하랴(?) 몸과 마음이 너무 피곤해서 일이 끝난 시간에도 개인 생활을 아무 것도 못 하겠더라고요. 쌓인 피로를 수면이나 술로 풀었는데 지나고 보면 남는 것도 없고 너무 인생을 재미 없게 사는 게 아닌가 싶었습니다.


그 후 수영을 시작했었는데 피로도 스트레스도 풀리는 것을 느꼈습니다. 그 때부터 무슨 운동이건 즐겁게 했었고 정신적, 신체적 관리를 위해서라도 여러분 모두 한 가지 이상의 운동을 시작해 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소개에 힘써 주신 김보한 대리님에게 박수! 이름이 매우 인상적인 탁구 동호회에 대해 알아보았다. 에디터는 탁구를 잘 못 치는데 오히려 그래서 더 탁구 동호회에 가입하고 싶은 마음이 든다. 회사 선배들에게 탁구를 배우면 공짜라서 좋고, 선배들과 친해져서 또 좋으니까.

 

 #2 마라톤 동호회
다음으로 소개할 동호회는 바로 마라톤 동호회! 혼자 하면 지루한데, 주변 친구들은 운동하는 걸 싫어해서 같이 뛸 사람이 없다고? SK케미칼 마라톤 동호회로 오시라~

 

<SK케미칼 마라톤 동호회 ‘42사이’>

Q. 소속 부서와 성함을 말씀해 주실 수 있을까요?
A. 박신철 대리 : 안녕하세요, 여러분? 마케팅1본부 병원4팀 박신철 대리입니다. 반갑습니다!

 

Q. 속하신 동호회의 이름을 간단히 소개해 주세요.
A. 저는 SK케미칼 마라톤 동호회 ‘42사이’에 속해 있습니다. ‘42km(마라톤 코스의 길이)를 사이 좋게 달리자’는 의미로 이름을 정하게 되었습니다!

 

Q. 의미가 정말 아름다운 이름이네요. 동호회의 설립 시기, 활동 내용 등에 대해 간단한 소개를 해 주세요.
A. 우리 동호회는 2014년 12월 결성되어 2015년부터 서울국제마라톤 등 국내 마라톤 대회에 다수 참가하고 있습니다. ‘마라톤 대회라고 하면 무조건 42.195km의 풀 코스만 있겠지’ 하고 생각하시고 겁을 먹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마라톤을 취미로 즐기는 인구가 늘면서 단축 코스 및 릴레이 코스 등이 생겨났기 때문에 풀 코스 뿐 아니라 이런 다양한 코스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Q. 릴레이 코스가 있는지는 몰랐어요! 42사이에 가입하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요?
A. 저는 예전부터 다양한 운동을 좋아하여 즐겨 왔고 그 중 마라톤을 시작한 것은 2004년 군대에서였습니다. 그러나 전역 후에는 여러 가지 여건상 예전처럼 활발히 활동하기 어려워 간혹 대회만 참가하는 수준이었습니다. 그러던 중 2014년 말, 동호회를 만들고자 한다는 소식을 듣고 전 총무이자 군대 선배인 홍보팀의 김유진 과장님의 권유로 42사이 활동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Q. 마라톤 동호회에서 활동하시면서 느끼신 가장 좋은 점을 무엇인가요?
A. 가장 좋은 점은 다른 부서 선, 후배님들과 많은 소통을 하며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폭이 넓어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한 부서에서 오랜 기간 근무하게 되면 부서 이기주의에 빠지기 쉬운데, 동호회에서의 소통을 통해 타 부서 구성원들의 입장을 이해하고 서로 도와주니 일선에서 업무를 진행하는 데 큰 도움이 되더라고요! ^^

 

<전력을 다해 들어오고 있는 이수영 과장>

 

Q. 우리 동호회가 다른 동호회에 비해 가지는 최고의 장점! 무엇이 있을까요?
A. 활동하면 할수록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다는 것? 또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동호회라는 것이 최고의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Q. 언젠가 SK케미칼에 입사하게 될 예비 신입사원들이 이 글을 보고 있습니다. 해 주고 싶으신 말이 있으신가요?
A. 가장 먼저, 지금까지 먼 길 오시느라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언제나 그랬듯 어느 순간의 끝은 또 다른 시작입니다. 앞으로 기나긴 회사생활이 기다리고 있을 텐데 조직 생활에서는 필연적으로 보이지 않는 경쟁을 끝없이 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나 마라톤은 누군가를 이기기 위해서 하는 것이 아닙니다. 자신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스스로의 의지를 다지기 위해 하는 것입니다. 이렇게 좋은 취미활동을 통해 직장생활뿐만 아니라 더 먼 미래, 앞으로의 인생을 살아가는 데 큰 힘이 되리라 믿습니다!

 

<2016 서울국제마라톤에 참여해 뛰던 중, 잠실대교를 건너기 직전>


기사에 등장해 주신 분들 외에도 SK케미칼에 속한 많은 임직원들 대부분이 한두 개의 동호회에 속해 있을 만큼 SK케미칼은 잘 활성화된 동호회를 통해 업무 시간 외에도 행복한 시간을 보내며 서로 화합하고 있다. 회사에서 만난 좋은 사람들과 함께 공통의 취미생활을 하니 일의 효율도 좋아지고, 직장 내 분위기도 화사해지고. 동호회 꼭 하세요, 두 번 하세요!



Posted by SK Careers Journal skcareer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20.01.08 14:37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